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19.11.19 (화)

  • 맑음속초2.2℃
  • 맑음0.0℃
  • 구름많음철원-0.8℃
  • 구름많음동두천0.0℃
  • 구름조금파주-0.3℃
  • 맑음대관령-3.8℃
  • 구름많음백령도4.7℃
  • 맑음북강릉3.6℃
  • 맑음강릉4.4℃
  • 맑음동해4.3℃
  • 맑음서울0.6℃
  • 맑음인천1.1℃
  • 맑음원주1.4℃
  • 눈울릉도4.0℃
  • 맑음수원1.0℃
  • 맑음영월1.2℃
  • 맑음충주0.8℃
  • 흐림서산-0.4℃
  • 맑음울진6.1℃
  • 맑음청주2.3℃
  • 맑음대전3.0℃
  • 맑음추풍령2.0℃
  • 맑음안동3.2℃
  • 맑음상주3.6℃
  • 구름조금포항6.1℃
  • 구름많음군산3.1℃
  • 구름조금대구4.2℃
  • 구름조금전주3.7℃
  • 구름조금울산6.2℃
  • 구름조금창원6.3℃
  • 구름많음광주6.1℃
  • 구름조금부산8.7℃
  • 구름조금통영9.6℃
  • 흐림목포6.7℃
  • 구름많음여수7.8℃
  • 구름많음흑산도8.3℃
  • 흐림완도8.9℃
  • 흐림고창4.7℃
  • 흐림순천5.2℃
  • 눈홍성(예)0.1℃
  • 흐림제주10.6℃
  • 흐림고산10.2℃
  • 흐림성산10.2℃
  • 맑음서귀포11.0℃
  • 흐림진주7.9℃
  • 맑음강화1.2℃
  • 구름조금양평1.3℃
  • 맑음이천1.0℃
  • 맑음인제0.2℃
  • 맑음홍천0.0℃
  • 맑음태백-1.4℃
  • 맑음정선군0.2℃
  • 맑음제천1.5℃
  • 맑음보은2.5℃
  • 맑음천안2.2℃
  • 구름많음보령2.4℃
  • 맑음부여3.8℃
  • 구름조금금산2.7℃
  • 구름많음부안3.4℃
  • 구름조금임실3.6℃
  • 구름많음정읍4.7℃
  • 구름많음남원5.0℃
  • 흐림장수1.7℃
  • 흐림고창군3.7℃
  • 흐림영광군3.7℃
  • 구름많음김해시7.6℃
  • 흐림순창군4.2℃
  • 흐림북창원4.4℃
  • 흐림양산시8.4℃
  • 흐림보성군7.3℃
  • 흐림강진군8.3℃
  • 흐림장흥7.6℃
  • 흐림해남8.1℃
  • 흐림고흥8.4℃
  • 흐림의령군8.3℃
  • 흐림함양군5.2℃
  • 구름많음광양시6.9℃
  • 흐림진도군8.7℃
  • 맑음봉화2.0℃
  • 맑음영주1.2℃
  • 맑음문경3.3℃
  • 맑음청송군3.3℃
  • 맑음영덕4.7℃
  • 맑음의성4.6℃
  • 맑음구미5.1℃
  • 맑음영천5.7℃
  • 구름조금경주시5.6℃
  • 흐림거창4.8℃
  • 구름많음합천6.4℃
  • 흐림밀양6.7℃
  • 흐림산청5.1℃
  • 구름조금거제9.6℃
  • 구름조금남해9.4℃
기상청 제공

''한국인들 자존심도 없냐'' 日 누리꾼, 유니클로 줄서는 한국인 조롱

''한국인들 자존심도 없냐'' 日 누리꾼, 유니클로 줄서는 한국인 조롱

유니클로가 히트텍 10만 장을 내걸고 '반일운동'을 무너트리기 위해 애쓰고 있다. ⓒ글로벌이코노믹 유니클로가 무료 제품 증정을 앞세워 반일운동을 무너트리기 위해 안간힘을 쏟고 있다. 아베 정권과 다른 바 없는 이 업체의 상술에 우리 국민들이 사분오열되는 양상이 보여 안타깝다. 유니클로는 지난 15일 '겨울 감사제'를 열고 인기 제품 할인과 선착순 10만 명 한정 히트텍 증정 이벤트를 벌였다. 겨울 감사제는 정기적으로 해온 행사지만, 인기 상품인 히트텍 10만 장을 구매 금액 제한 없이 ‘무조건 증정’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업체 측은 예정부터 준비됐던 행사라고 하지만 일부 회사 임원들의 잘못된 언행으로 반일 감정의 직격탄을 맞고 매출이 곤두박질 치고 있는 상황에서 꼼수라는 것은 누구나 아는 사실이다. 업계에 따르면 유니클로 매장별로 하루 100~150장 준비된 히트텍 사은품은 서울 주요 유니클로 매장에서 오후 12~2시 사이 빠르게 소진됐다. 행사 당일 매장에는 유니클로 물건을 구매하는 고객들로 붐비기까지 했다. 7월 시작된 일본 제품 불매 운동으로 유니클로는 한국 매출에 큰 타격을 입었지만 최근 히트텍 등 인기 제품 행사가 이어지면서 매출이 반등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부 시선을 피할 수 있는 유니클로 온라인몰 매출은 오프라인 매장보다 상대적으로 호조를 보여 왔는데, 행사 시작 이후 더 많은 상품이 품절된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상당수 품목이 품절로 표시됐다. 그러나 대부분의 국민들은 유니클로에 대한 반감은 여전하다. 이번 프로모션을 두고 온라인상에서는 반일 운동을 무너트리려는 유니클로의 꼼수라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제발 다들 사지 맙시다’ ‘무엇에 대한 감사일까요’ 등 행사에 대한 비난도 쏟아졌다. 일부 네티즌들은 국산품도 많은데 위안부 할머니를 모독한 유니클로를 이용해야겠냐?" “히트텍 하나 받으려고 국가의 이미지를 스스로 훼손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한국인들 자존심도 없냐" 日 누리꾼, 유니클로 줄서는 한국인 조롱 ⓒ연합뉴스 이에 대해 일부 일본 누리꾼들은 "한국인들 자존심도 없냐"며 조롱하고 나섰다. 한 누리꾼이 온라인에 공개한 사진을 보면 유니클로 매장에 한국인들도 북적이고 있다. 계산대서 대기하는 줄이 길게 늘어져 있어 앞서 불매 운동이 한창이던 상황과 비교하면 사실상 유니클로에 대한 불매 운동은 끝난 것으로 보일 정도다. 이에 대해 일본 누리꾼들은 야후 재팬에서 관련 기사 댓글을 통해 조롱성 댓글을 쏟아냈다. 한 일본 누리꾼은 "한국 천한 민족이라고 생각한다.","불쌍하다","(한국)국민성이 유감없이 발휘됐다.", "차라리 일본에서 무료로 노숙자들에게 나눠줘라", "신념도 이념도 없는 나라다"라고 조롱을 이어갔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