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8 (금)

  • 구름많음속초0.6℃
  • 구름많음-1.6℃
  • 흐림철원-1.3℃
  • 흐림동두천1.5℃
  • 흐림파주0.6℃
  • 구름많음대관령-7.2℃
  • 흐림백령도3.9℃
  • 구름많음북강릉2.9℃
  • 구름많음강릉3.8℃
  • 구름많음동해1.0℃
  • 흐림서울4.3℃
  • 연무인천4.5℃
  • 흐림원주1.3℃
  • 구름많음울릉도1.9℃
  • 흐림수원3.8℃
  • 흐림영월-0.9℃
  • 흐림충주0.8℃
  • 흐림서산2.5℃
  • 구름많음울진3.9℃
  • 구름많음청주4.8℃
  • 흐림대전3.8℃
  • 흐림추풍령1.1℃
  • 구름많음안동-0.6℃
  • 흐림상주0.6℃
  • 구름많음포항1.5℃
  • 흐림군산3.5℃
  • 흐림대구2.5℃
  • 박무전주6.1℃
  • 구름많음울산2.0℃
  • 흐림창원4.3℃
  • 흐림광주7.2℃
  • 흐림부산5.3℃
  • 흐림통영5.9℃
  • 흐림목포6.4℃
  • 구름조금여수6.9℃
  • 흐림흑산도7.4℃
  • 흐림완도7.9℃
  • 흐림고창7.3℃
  • 흐림순천3.1℃
  • 박무홍성(예)2.6℃
  • 흐림제주10.4℃
  • 흐림고산9.6℃
  • 흐림성산10.5℃
  • 흐림서귀포10.3℃
  • 흐림진주4.5℃
  • 흐림강화2.6℃
  • 흐림양평1.2℃
  • 흐림이천1.1℃
  • 흐림인제-2.8℃
  • 흐림홍천-0.9℃
  • 구름많음태백-4.5℃
  • 흐림정선군-2.1℃
  • 흐림제천-1.1℃
  • 흐림보은0.4℃
  • 흐림천안1.3℃
  • 흐림보령3.6℃
  • 흐림부여2.7℃
  • 흐림금산1.4℃
  • 흐림부안5.0℃
  • 흐림임실4.3℃
  • 흐림정읍5.0℃
  • 흐림남원4.9℃
  • 흐림장수1.5℃
  • 흐림고창군6.5℃
  • 흐림영광군6.6℃
  • 흐림김해시3.2℃
  • 흐림순창군3.7℃
  • 흐림북창원4.2℃
  • 흐림양산시3.2℃
  • 흐림보성군4.4℃
  • 흐림강진군5.0℃
  • 흐림장흥3.8℃
  • 흐림해남6.4℃
  • 흐림고흥4.2℃
  • 흐림의령군
  • 흐림함양군2.1℃
  • 흐림광양시6.2℃
  • 흐림진도군8.7℃
  • 흐림봉화-1.8℃
  • 흐림영주-0.9℃
  • 흐림문경-0.7℃
  • 흐림청송군-2.5℃
  • 구름많음영덕-1.1℃
  • 흐림의성-1.2℃
  • 흐림구미3.2℃
  • 흐림영천0.1℃
  • 흐림경주시-0.1℃
  • 흐림거창2.2℃
  • 흐림합천3.4℃
  • 흐림밀양2.9℃
  • 흐림산청3.2℃
  • 구름많음거제5.2℃
  • 구름많음남해4.7℃
기상청 제공
민주당 ''전광훈 목사 '내란선동' '폭행교사' 검찰고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신

민주당 ''전광훈 목사 '내란선동' '폭행교사' 검찰고발''

 

그림15.jpg

 

3일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자유한국당-범보수단체의 문재인 정부 규탄 집회 이후 일부 참가자들이 청와대 방면 진출을 시도하고 있는 가운데 탈북자 단체 회원들이 연좌농성을 벌이고 있다. ⓒ뉴스핌

 

한국기독교총연합회는 '문재인 탄핵 10.3 국민 대회'를 3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서 개최했다. 이 집회에서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이자 범국민투쟁본부 총괄대표를 맡은 전광훈 목사는 문재인 대통형을 향해 "결국은 하늘에 계신 하나님이 다 허락해 주셔야 문재인 저놈도 끌고 나올 수 있고, 대한민국도 바로 세울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문재인 개XX아, 빨리 거기서 나와, (문재인 정권은)주사파·빨갱이 정권이다"며 욕설을 내뱉었다.

 

이어, "문재인 저놈을 빨리 끌어내려 주시옵소서, 주사파 50만 명 척결하여 주시옵소서"라고 기도문을 외웠다.

 

그림15.jpg

 

전 목사는 지난 8월 26일 유튜브 너알아TV '청와대 앞 릴레이 단식 77일 텐트 현장 생중계'에서 "문재인은 탄핵 된 거와 같다"면서 "(10월 3일은)일반 지지서명을 하신 분들은 아니고 그날 저와 함께 청와대에 들어가서 경호원들을 실탄을 맞고 순교하실 분들, 목숨을 내놓으실 분들이 모여달라"면서 "피흘림이 없이는 혁명이 되겠는가? 제가 제1호로 죽겠다"는 내란음모·내란선동 혐의 발언을 했었다.

 

이날 전 목사는 "청와대 진입할 때, 경찰관들이 절대로 막으면 안 된다"며 "우리는 헌법 위의 권리를 가지고 4.19식 침입을 할 것"이라고 위협적인 발언과 "바로 돌아서 행군 나팔 소리와 함께 청와대로 들어가겠다"고 '청와대 진격'을 요구했다. 집회 참가자 일부는 "내가 총알받이가 되겠다"며 "청와대로 가자"고 동조했다.

 

그림18.jpg

 

전광훈 목사 ⓒ노컷뉴스

 

전 목사는 "8월 15일 비가 많이 와서, 내가 부도가 났다"며 "다 주머니를 털어서 하나님의 영광과 갈음하여 주시옵소서"라고 참가자들에게 헌금을 강요하기까지 했다.

 

이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이 전광훈 목사를 내란 선동과 공동 폭행 교사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그림17.jpg

 

이해식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4일 오후 3시 30분 서울 서초구 서초동 서울중앙지검에 내란 선동과 공동 폭행 교사 혐의로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 총괄대표인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에 대한 고발장을 제출했다. ⓒ연합뉴스

 

이해식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4일 오후 3시 30분 서울 서초구 서초동 서울중앙지검에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 총괄대표인 전 목사에 대한 고발장을 제출했다.

 

이 대변인은 “오늘 더불어민주당은 전 목사를 형법 제90조 내란선동죄와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제2조 공동폭행 교사죄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하게 됐다”고 밝혔다.

 

IMG_20190821_5.jpg

 

이어 “전 목사는 2018년 12월부터 지금까지 ‘문재인을 끌어내려야 한다’ ‘청와대로 진격해야 한다’ ‘경호원의 총탄을 맞을 준비가 됐느냐’ 등 내란 선동 발언을 한 바 있다”며 “지난 3일 집회에서도 많은 군중이 모인 자리에서 수차례 내란 선동 발언을 했고 이에 많은 이들이 각목을 흔들며 청와대로 진입을 시도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의 광장 민주주의라는 것이 2016년 촛불을 계기로 전 세계인의 찬사를 받았다”며 “어제 일어난 폭력과 음주, 문화재 침입 같은 (불법적인) 집회·시위 문화를 뿌리 뽑는 차원에서 전 목사를 비롯한 단체의 책임자들에게 엄중한 책임을 물을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실제 전 목사 등은 ‘순국결사대’ 머리띠를 두르고 청와대 진입을 시도, 이 과정에서 경찰의 방패를 뺏고 휘발유를 들고 경찰 저지선으로 돌진하는 등 폭력행위를 행사하다가 46명이 연행되게도 했다.

 

IMG_20190731_1.jpg




340055043358427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