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3 (목)

  • 맑음속초4.3℃
  • 맑음-3.0℃
  • 맑음철원-3.0℃
  • 맑음동두천-1.0℃
  • 맑음파주-1.8℃
  • 구름조금대관령-3.5℃
  • 맑음백령도4.7℃
  • 구름조금북강릉5.3℃
  • 구름조금강릉5.3℃
  • 구름많음동해6.2℃
  • 연무서울0.7℃
  • 연무인천1.5℃
  • 맑음원주0.6℃
  • 흐림울릉도7.5℃
  • 박무수원-0.1℃
  • 흐림영월2.0℃
  • 구름조금충주0.4℃
  • 구름많음서산2.7℃
  • 구름많음울진6.1℃
  • 구름많음청주3.0℃
  • 흐림대전3.5℃
  • 구름조금추풍령1.7℃
  • 비안동1.2℃
  • 구름많음상주1.5℃
  • 비포항7.3℃
  • 구름많음군산4.4℃
  • 비대구3.6℃
  • 흐림전주4.4℃
  • 비울산7.6℃
  • 비창원4.5℃
  • 박무광주5.9℃
  • 비부산8.7℃
  • 흐림통영6.8℃
  • 박무목포3.2℃
  • 흐림여수7.8℃
  • 구름많음흑산도7.1℃
  • 구름많음완도7.7℃
  • 구름많음고창3.9℃
  • 흐림순천6.6℃
  • 박무홍성(예)1.4℃
  • 흐림제주10.6℃
  • 흐림고산10.8℃
  • 흐림성산10.5℃
  • 흐림서귀포12.7℃
  • 구름많음진주5.6℃
  • 맑음강화2.0℃
  • 맑음양평-1.2℃
  • 맑음이천-1.2℃
  • 맑음인제-3.5℃
  • 맑음홍천-3.4℃
  • 구름많음태백1.4℃
  • 구름조금정선군-0.1℃
  • 맑음제천1.1℃
  • 흐림보은2.5℃
  • 구름조금천안0.2℃
  • 구름조금보령3.1℃
  • 구름조금부여3.5℃
  • 구름많음금산2.8℃
  • 구름많음부안4.3℃
  • 구름많음임실4.1℃
  • 구름많음정읍3.4℃
  • 구름많음남원
  • 구름많음장수2.3℃
  • 흐림고창군4.2℃
  • 구름많음영광군3.2℃
  • 구름많음김해시5.8℃
  • 구름많음순창군5.3℃
  • 흐림북창원4.5℃
  • 맑음양산시9.0℃
  • 흐림보성군8.3℃
  • 흐림강진군7.2℃
  • 흐림장흥7.5℃
  • 흐림해남5.0℃
  • 흐림고흥7.1℃
  • 구름조금의령군4.1℃
  • 구름많음함양군4.4℃
  • 흐림광양시7.5℃
  • 흐림진도군6.1℃
  • 흐림봉화3.1℃
  • 흐림영주1.5℃
  • 흐림문경2.2℃
  • 구름조금청송군1.7℃
  • 구름많음영덕5.6℃
  • 구름조금의성2.6℃
  • 구름많음구미2.5℃
  • 맑음영천3.4℃
  • 구름조금경주시6.4℃
  • 흐림거창4.0℃
  • 구름많음합천4.2℃
  • 맑음밀양5.5℃
  • 구름많음산청3.7℃
  • 흐림거제6.6℃
  • 흐림남해7.0℃
기상청 제공
조국 잡은 윤석열, 이번엔 추미애? 한국당 고발 하루 만에 측근 소환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신

조국 잡은 윤석열, 이번엔 추미애? 한국당 고발 하루 만에 측근 소환

 

그림13.jpg

 

추미애 법무부장관 윤석열 검찰총장 ⓒ뉴스1

 

 

추미애 장관은 취임 후 검찰의 수사 행태를 강하게 비판하며 대대적인 개혁을 예고했었다. 이에 검찰은 자유한국당 고발장이 접수된 지 하루 만에 추미애 법무부 장관 측근을 소환해 조사했다.

 

한경에 따르면 곽상도 한국당 의원은 지난 1일 추 장관을 울산시장 선거 개입 의혹과 관련해 공무상 비밀누설죄 및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공모)로 검찰에 고발했다.

 

IMG_20190821_5.jpg

 

곽 의원은 "추 장관 측 관계자가 2018년 1월께 청와대 균형발전비서관실 소속 장 모 선임행정관을 송철호 울산시장, 송병기 울산시 경제부시장 등에게 소개했다"며 "청와대에 이어 추 장관 측의 선거개입 정황이 의심된다"고 주장했다.

 

추 장관은 해당 의혹에 대해 인사청문회에서 '당 차원의 선거 개입은 있을 수 없다'고 선을 그은 바 있다.

 

하지만 검찰은 한국당 고발 다음날인 지난 2일 추 장관이 더불어민주당 대표일 때 대표실 부실장이었던 정 모 씨를 조사했다.

 

검찰은 정 씨를 불러 지난 2018년 송철호 울산시장이 단수 공천을 받는 과정에 청와대나 민주당이 관여했는지를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림15.jpg

 

정 씨는 2017년 8월부터 2018년 4월까지 민주당 대표실 비서실 부실장을 지내다 같은 해 5월 송철호 울산시장 후보 정무 특보로 자리를 옮겼다.

 

법조계에서는 고발 하루 만에 의혹 당사자를 불러 조사한 것은 이례적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검찰이 이전부터 관련 수사를 진행해오고 있었거나, 추 장관을 노리고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추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이재정 민주당 의원은 "윤석열 검찰총장이 추 후보자 뒷조사를 지시했다"는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민주당은 추 장관이 울산시장 선거에 개입했다는 의혹에 대해 "(검찰 출신인)곽 의원은 검찰 고발을 통해 이 시나리오를 후배 검사들에게 넘겨주었다"며 "곽 의원은 자신이 제기한 의혹이 추 장관까지 도달하려면 대체 몇 다리를 건너야 하는 건지, 스스로도 억지 연결이 궁색하다는 것을 알 것"이라고 했다.

 

IMG_20190731_1.jpg




340055043358427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