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비19.9℃
  • 비백령도18.5℃
  • 비북강릉17.3℃
  • 비서울17.8℃
  • 비인천18.0℃
  • 비울릉도17.8℃
  • 비수원18.4℃
  • 비청주18.2℃
  • 비대전18.1℃
  • 비안동17.5℃
  • 비포항18.6℃
  • 비대구18.7℃
  • 비전주19.8℃
  • 비울산18.6℃
  • 비창원18.8℃
  • 비광주20.3℃
  • 비부산18.3℃
  • 비목포22.2℃
  • 비여수20.1℃
  • 비흑산도21.6℃
  • 비홍성(예)18.0℃
  • 비제주27.0℃
  • 비서귀포23.9℃
기상청 제공
황교안 단식 중단권유에 '신보라''정미경' 바로 단식중단,병원행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신

황교안 단식 중단권유에 '신보라''정미경' 바로 단식중단,병원행

 

그림35.jpg

 

단식 중인 정미경-신보라 격려하는 황교안 ⓒ연합뉴스

 

오늘(2일) 당무에 복귀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이날 오전 8시 40분쯤 투쟁텐트를 방문, 이곳에서 '동조 단식'을 이어간 정미경·신보라 최고위원을 찾아 중단을 권유하는 것으로 첫 공개 행보를 시작했다.

 

그림32.jpg

 

황 대표는 텐트 안에 들어가 누워있는 정·신 최고위원을 향해 무릎을 꿇은 채 다가가 손을 잡고 이야기를 시작했고, 이들은 눈물을 흘리며 황 대표를 맞았다.

 

황 대표는 "고생 많으시다. 쉽지 않은 일을, 나라를 살리기 위해 몸을 던져주셔서 감사하다"며 "국민들과 당원들이 두 사람의 진심을 알았으니 단식을 멈추고 새로운 투쟁으로 들어가자. 몸을 추스르고…"라고 말했다.

 

황 대표는 투쟁텐트에서 정·신 최고위원과 6분가량 대화를 나눴다. 이후, 정미경 신보라 최고의원은 단식을 끝내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IMG_20190731_1.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